17.04.30.


티스토리 첫 글 - 근로자의 날 이브..


일요일.. 저녁 8시면 애들 자게 할 생각에 마음이 바빠진다.

학교, 어린이집 보내고 출근하려면 나도 얼릉 자야..


나이가 들어감에 체력이 고갈되어 하루 8시간 풀 근무가 왜 이렇게 힘든지...

월요병 보다 화요병이 있는 나였는데..

아.. 내일도 쉬었으면...하는 마음이 굴뚝을 막 뚫고 나왔지???


내일도 쉰다는 생각에..

청소도 대충...ㅋㅋ 내일 다시 하지 뭐~ 이럼 안되는데..ㅡㅡ



내일 내가 쉬니 아이들도 막 풀어놓고... 사람 마음 참 간사하다..

지금 이 시간이면..

- 대한아 숙제 다 했지?, 일기 써라...

- 대한아, 민경아 씻고 자자...

몇번을 말했을 시간...


일을 하니 일에, 시간에, 돈에 쫒기며 사는 내 삶... 재미없고 재미없고 또 재미없고..

애들하고 하는 시간도 없고...


으라차차!!!!!

내 자유를 향해 한걸음씩 걸음마를 시작해야지!

내일은 알찬 하루가 될 듯 싶다.


정신 바짝차리자.

애들 키우려니 구직활동 때 그렇게 눈물 흘렸는데.. 

지금 이 시간에 감사하고,

월급을 받을 수 있음에 감사해야지.

부지런히 해보자.!!

할 수 있잖아!!!!


대한아! 민경아! 엄마.. 해 낼꺼다!!! ^^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